1월 1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믿음과 두려움’

읽을범위 : 창 24:52~26:16, 마 8:18~34, 시 10:1~15, 잠 3:7-8

묵상말씀 : 마 8:24~27


[그 때 마침 바다에 거센 풍랑이 일어나 배가 물결에 뒤덮이게 되었는데 예수께서는 주무시고 계셨다.

제자들이 곁에 가서 예수를 깨우며 "주님, 살려주십시오. 우리가 죽게 되었습니다." 하고 부르짖었다.

예수께서 그들에게 "그렇게도 믿음이 없느냐? 왜 그렇게 겁이 많으냐?" 하시며 일어나서 바람과 바다를 꾸짖으시자 사방이 아주 고요해졌다.

사람들은 눈이 휘둥그래져서 "도대체 이분이 누구인데 바람과 바다까지 복종하는가?" 하며 수군거렸다.]


예수님이 제자들과 배를 타고 가는데 풍랑이 일어났습니다. 제자들 중에는 평생 고기잡던 어부들도 있었지만 그들의 능력으로는 어떻게 할수 없었습니다. 그 때 예수님은 배에서 주무시고 계셨고, 제자들은 예수님께 가서 살려달라고 도움을 청합니다. 예수님은 그들에게 ‘믿음이 없다’고 ‘겁이 많다’고 하시고 풍랑을 잠잠하게 하십니다.


살다가 만나는 인생의 큰 풍랑 앞에서 우리는 할수 있는 것이 하나도 없는 비참한 존재라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자기들의 능력을 넘어서는 풍랑에 예수님을 찾은 제자들에게 하신 그분의 말씀을 우리에게 적용해 보면 어떨까요? 그들은 믿음은 없고 겁이 많았습니다. 예수님은 믿음과 겁을 마치 반비례 관계처럼 표현하셨습니다. 믿음이 없어지면 겁이 많아지고, 반대로 믿음이 커지면 두려움은 사라지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믿음은 함께 하시는 예수님을 향한 믿음입니다. 우리는 믿음이 큰가요? 두려움이 큰가요? 믿음은 두려움을 몰아냅니다. 함께하시는 주님을 믿고 담대히 살아갑시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12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할례는 기억’

읽을범위 : 수 5:1~7:15, 눅 15:1~32, 시 81:1~16, 잠 13:1 묵상말씀 : 수 5:2,3 [그 때에 야훼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셨다. "돌칼을 만들어 이스라엘 백성에게 또다시 할례를 베풀어라." 여호수아는 돌칼을 만들어 아랄롯 언덕에서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할례를 베풀었다.] 할례는 하나님의 백성이라는 표시입니다. 출애굽기 4장에서 모세

4월 9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나 죽으나 사는 인생’

읽을범위 : 신 33:1~29, 눅 13:1~21, 시 78:65~72, 잠 12:25 묵상말씀 : 눅 13:1~3 [바로 그 때 어떤 사람들이 예수께 와서 빌라도가 희생물을 드리던 갈릴래아 사람들을 학살하여 그 흘린 피가 제물에 물들었다는 이야기를 일러드렸다. 예수께서 이 말을 들으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 갈릴래아 사람들이 다른 모든 갈릴래아 사람

4월 8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마음 써야 할 일’

읽을범위 : 신명기 32:28~52, 누가복음 12:35~59, 시편 78:56~64, 잠언 12:24 묵상말씀 : 눅 12:54~56 [예수께서는 군중에게도 이렇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구름이 서쪽에서 이는 것을 보면 곧 '비가 오겠다.'고 말한다. 과연 그렇다. 또 바람이 남쪽에서 불어오면 '날씨가 몹시 덥겠다.'고 말한다. 과연 그렇다. 이 위선자들아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