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0일 월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목자 없는 양’

최종 수정일: 1월 11일

읽을범위 : 마가복음 6장

묵상말씀 : 막 6:34


[예수께서 나오사 큰 무리를 보시고 그 목자 없는 양 같음으로 인하여 불쌍히 여기사 이에 여러 가지로 가르치시더라]


6장에 오면 예수님의 사역은 더 본격화 되고, 더 많은 일을 하시고 더 많은 사람들을 만나서 말씀을 전하시고 병을 고치셨습니다. 그 중 빵 다섯 개와 물고기 두 마리로 남자만 오천명인 사람들을 먹이신 이야기도 있습니다. 소개하는 놀라운 일들이 점점 더 크게 나타납니다.


갈릴리 호수를 중심으로 이쪽 저쪽을 오가시며 사람들에게 말씀을 전하시고 병을 고치시는데, 34절에 보면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을 찾아서 모여들었고, 예수님은 그 사람들을 보시면서 “목자 없는 양 같이” 느끼셔서 불쌍히 여기시고 말씀을 가르치셨습니다.

실제로 그 당시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사람이 없었습니다. 세례 요한이 하나님 말씀을 선포했으나 그는 죽었습니다. 사람들은 고달프고 괴롭게 살았고, 무엇을 따라 살아야 할지 몰랐습니다. 그런 사람들을 향한 사랑이 예수님의 마음이었습니다.


6장 초반에 예수님은 고향에 가셨는데 믿는 사람이 별로 없어 몇명만 고칠뿐이었다고 합니다. 믿음이 없이는 고침도 없고 열매도 없습니다. 나는 목자 없는 양 같은가, 목자 있는 양 같은가, 그리고 목자의 음성에 순종하며 따르는가 생각해 봅시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가복음 14장 묵상말씀 : 막 14:55,56 [대제사장들과 온 공회가 예수를 죽이려고 그를 칠 증거를 찾되 얻지 못하니 이는 예수를 쳐서 거짓 증언 하는 자가 많으나 그 증언이 서로 일치하지 못함이라] 마가복음 14장에 예수님이 붙잡혀 가는 내용이 나옵니다. 가룟 유다와 베드로의 배신이 나오고 예수님이 재판 받으시는 내용이 나옵니다. 예수

읽을범위 : 마가복음 13장 묵상말씀 : 막 13:35,36 [그러므로 깨어 있으라 집 주인이 언제 올는지 혹 저물 때일는지, 밤중일는지, 닭 울 때일는지, 새벽일는지 너희가 알지 못함이라 그가 홀연히 와서 너희가 자는 것을 보지 않도록 하라] 마가복음 13장은 예수님의 성전 파괴 예언으로 시작합니다. 실제로 얼마 지나지 않아서 로마에 의해서 예루살렘 성전

읽을범위 : 마가복음 12장 묵상말씀 : 막 12:17 [이에 예수께서 이르시되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하시니 그들이 예수께 대하여 매우 놀랍게 여기더라] 바리새인과 헤롯당은 성향이 정반대인 세력이었습니다. 바리새인은 보수적인 율법주의자들로 로마에 반대하고 세금 내는 것에 반대했습니다. 헤롯당은 유다 귀족들 중심의 친로마